페이스북 트위터 RSS리더
2014.10.25 토 17:07
미디어뉴스 오피니언 인터뷰 블로그와
미디어뉴스뉴스
“MBC라디오, 청취율·점유율 1위 기록”김미화는 7개월 만에 CBS라디오 시사 프로그램으로 복귀
송선영 기자  |  sincerely@mediau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입력 2011.10.13  11:24:51
싸이월드 공감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MBC 라디오 표준FM(95.9MHz)이 최근 실시한 라디오 청취율 및 점유율 조사에서 1위를 기록했다.

MBC는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2011년 하반기 갤럽리서치와 한국리서치가 각각 실시한 라디오 청취율 및 점유율 조사에서 MBC 라디오 표준FM이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 손석희 교수 ⓒMBC
MBC에 따르면, MBC 표준FM은 2011년 하반기 갤럽 리서치에서 35.3%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이는 20.9%를 기록해 2위를 차지한 SBS FM보다 14.4% 높은 수치다.

MBC 표준FM은 또, 2011년 하반기 한국리서치 라디오 청취율 및 점유율 조사에서도 32.8%의 채널별 점유율을 기록했다. 이는 2위를 차지한 SBS FM이 24.3%를 기록한 것보다 높은 수치다.

특히 손석희 교수가 진행하는 <손석희의 시선집중>은 한국리서치 청취율 조사에서 종전보다 5.3% 포인트가 상승해 MBC 라디오 프로그램 가운데 청취율 1위를 기록했다. 

이와 함께, MBC 표준 FM은 높은 청취율을 기록한 상위 20개 프로그램 가운데 <지금은 라디오 시대> <싱글벙글쇼> <여성시대> <손석희의 시선집중>등 MBC 라디오 프로그램이 13개 포함됐다고 MBC는 밝혔다.

2011년 하반기 갤럽 리서치 라디오 청취율 및 점유율 조사는 서울, 인천, 경기 지역에 살고 있는 만 13~69세의 남녀 가운데 하루 평균 30분 이상 듣는 라디오 청취자 1254명을 대상으로 2011년 8월18일부터 9월7일까지 조사가 진행됐다.

2011년 하반기 한국 리서치 라디오 청취율 및 점유율 조사는 서울 및 수도권 지역에 거주하는 11~64세의 청취자 가운데 라디오를 5분 이상 청취한 1750명을 대상으로 지난 9월2일에서 8일까지 진행됐다.

MBC 라디오는 오는 24일 가을 정기 개편을 실시할 예정이다.

김미화, CBS 라디오 통해 7개월 만에 방송 복귀

한편, 지난 4월 석연치 않은 이유로 MBC라디오 <세계는 그리고 우리는> 진행을 갑작스럽게 그만둔 코미디언 김미화씨가 CBS 라디오를 통해 7개월 만에 복귀한다. 

   
▲ CBS 라디오 <김미화의 여러분> 진행자 김미화씨 ⓒCBS

김미화씨는 오는 11월7일부터 매일 오후 2시에 방송되는 CBS라디오 <김미화의 여러분> 진행자로 낙점됐다.

<김미화의 여러분>은 시사 프로그램으로 청취자와 눈높이 소통을 표방한다. <김미화의 여러분> 제작진은 “이슈를 비틀거나 때로는 삶의 이야기에 공감하면서 청취자의 어깨를 두드려주는 느낌의 시사프로그램을 지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미화씨 또한 “방송을 다시 할 수 있을까 고민이 많았는데, 여기저기 답답한 일들이 자꾸 눈에 보였다. CBS에 대한 호감과 프로그램 제안이 신선해 주저하지 않았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김미화씨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서도 “7개월 만에 CBS 라디오로 복귀한다. 여러분과 함께만드는 생생한 뉴스, 함 만들어 보려고 제작진들과 고민 고민하고 있다. 다시 잘 해낼 수 있을까 만감이 교차한다”는 심경을 밝히기도 했다.

<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자유언론에 투신한 40년… “걸을 수 있는 한 모든 것 바치겠다”
     · 데이빗 핀처 ‘나를 찾아줘’ - 소녀가 소녀이지 못하는 현실, 이젠 순수...
     · 미생 3회 - 임시완의 눈물, 시청자들 공감 이끌며 특급 감동 선사했다
     · KBS, ‘갈등의 현장’ 찾는 정치 버라이어티 첫 시도
     · '뻐꾸기 둥지', 소라 아빠는 정병국?! 골수 시청자도 경악한 억지 반전
송선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댓글(0)  |  엮인글(0)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이나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운영원칙]
전체 기사의견(0)
이 기사 추천합니다
실시간덧글

엔하나 리그베다가 하위문화라고? 그럼 상

넌 그냥 리체선수나 빨아라..한두번도 아

지랄하고 자빠졌네;; 기레기 주제에 잘

식사자리에서 한 이야기를 단독인터뷰인양

미디어스나 미디어오늘에 손연재소속사랑 관

모호하다고 느끼는건 심혜리와 당신인듯..

기사 삭제 요망! 내려요 소설!

안철수 까고 싶어서 몸살 나쪄요?

한윤형기자!!! 건조하게 쓴것이 아니라

기자님께서 지지하지 않는단 이유로 소설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2 5-15번지 3 ( 120-012)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 10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Copyright 2011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