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9.12.16 월 12:47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박정환의 유레카
‘뮤지컬 황태자’ 임태경의 터닝 포인트, ‘스위니 토드’가 제공했다?[미디어비평] 박정환의 유레카
박정환 | 승인 2019.11.05 21:15

[미디어스] 데뷔 15주년을 맞는 뮤지컬 배우 임태경이 내달 3일과 4일 양일간 세종문화회관에서 콘서트를 가질 예정이다. 그런데 기존 콘서트완 다르게 마이클 리와 김보경 등 다양한 뮤지컬 배우가 게스트로 선보일 예정이다. 왜일까.

5일 오전 강남구 역삼동 두원아트홀에서 열린 '보이스 오브 윈터(Voice of Winter) 임태경 단독콘서트' 기자간담회에서 그 해답을 찾을 수 있었다.

5일 서울 강남구 두원아트홀에서 열린 뮤지컬 배우 임태경 데뷔 15주년 기념 단독 콘서트 '보이스 오브 윈터(Voice of Winter)' 기자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지휘자 서희태, 뮤지컬 배우 박홍주, 임태경, 마이클 리. (서울=연합뉴스)

“지금까지 최소 15번 이상 콘서트를 했는데, 그동안의 제 콘서트에선 게스트를 많이 모시질 않았다”는 임태경은 “기존 콘서트에선 거의 제가 많이 해왔다. 게스트를 모셔도 악기 연주자와 해왔다”고 말했다.

“전엔 ‘원맨쇼’를 잘할 수 있었지만 다른 분들과 함께할 때 나오는 색깔도 보여드리고 싶다”는 임태경은 “그동안 제가 해온 뮤지컬 가운데서 겨울에 어울리는 뮤지컬의 엑기스를 제공하고 싶다. 겨울에 어울리는 뮤지컬에 함께했던 배우와 함께해야 정수를 보여드릴 수 있어 다양한 게스트를 초청하게 된 것”이란 사연을 공개했다.

임태경은 뮤지컬 배우이면서 동시에 다양한 장르에 도전하는 걸 두려워하지 않았다. 15년 뮤지컬 인생에 있어 임태경의 전환점을 꼽으라고 할 때 그에겐 ‘두 가지 전환점’이 있었다고 전했다.

“음악은 하난데 음악이 장르 별로 갇혔다는 느낌이 있었다”는 임태경은 “음악은 하나란 걸 어필하고 싶었다. 처음 뮤지컬로 입문한 것이 연기자로 입문한 게 아니라 끌려 들어왔다”고 고백했다.

뮤지컬 배우 임태경이 5일 서울 강남구 두원아트홀에서 열린 데뷔 15주년 기념 단독 콘서트 '보이스 오브 윈터(Voice of Winter)' 기자간담회에서 열창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첫술에 배부를 순 없었다. 뮤지컬 연기를 모르니 처음엔 뮤지컬 배우의 스텝을 임태경은 몰랐다. 임태경이 뮤지컬 배우로서 병아리 시절 당시 그가 무대에서 걷는 모습을 본 한 뮤지컬 선배는 그에게 스텝 방법을 가르쳐주기는커녕 한참이나 웃었다고 한다.

선배에게 배움은커녕 비웃음만 잔뜩 샀을 당시 임태경은 자괴감이 들 법도 했다. 하지만 그는 하루에 뮤지컬 스텝만 10시간씩 연습했다. 그게 첫 번째 뮤지컬 배우로서의 전환점이었다.

두 번째 연기의 전환점은 뮤지컬 ‘스위니 토드’에서 조연이 됐을 때였다. “조인공 역할만 하다가 조연을 해보니 저 자신이 주연을 할 만해서 한 게 아니라, 조연분들이 주인공을 받쳐줬기에 가능했단 걸 알았다.”

어이 “‘스위니 토드’를 통해 주인공을 빛나게 만드는 조연의 연기가 대단하단 걸 깨닫고는 연기에 대해 고민을 했고, 마음가짐이 달라질 수 있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임태경이 내달 세종문화회관에서 선사할 콘서트에선 뮤지컬 ‘모차르트!’와 ‘겨울연가’ 등의 넘버를 선사할 예정이다.

박정환  js7keien@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19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