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10.21 수 11:59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김지한의 Sports Fever
무실점 활약 정성룡, 그리스전 숨은 MVP였다[블로그와] 김지한의 Sports Fever
김지한 | 승인 2010.06.13 00:00

실질적인 1인자로 거듭난 한 판이었습니다. 한 달 만에 '주전 혁명'을 일으키더니 마침내 무실점 선방으로 팀 승리에 기여하면서 영웅으로 떠올랐습니다.

대표팀 수문장 정성룡(성남)이 12일 밤(한국시각), 남아공 포트 엘리자베스에서 열린 2010 남아공월드컵 B조 조별 예선 1차전에서 '대선배' 이운재(수원)를 제치고 선발 출장해 90분 풀타임을 뛰면서 무실점 경기를 펼쳤습니다. 최근 한 달 새 A매치를 치르면서 눈에 띄는 상승세를 보인 정성룡은 안정적인 경기력으로 골문을 든든하게 지키며, 지난 2002년 한일월드컵 8강전 스페인과의 경기 이후 무려 8년여 만에 한국 축구가 무실점 경기를 치를 수 있게 했습니다.

   
  ▲ 12일 밤(한국시간) 포트엘리자베스 넬슨 만델라 베이 스타디움에서 열린 남아공월드컵 B조 첫경기 한국-그리스 경기에서 정성룡이 공중볼을 쳐내고 있다. ⓒ연합뉴스  
 
기술적인 면에서 이운재를 앞선다는 평가를 받은 정성룡은 경험 부족의 약점이 무색하게 과감한 펀칭과 안정적인 수비 조율로 그리스의 공격을 잇달아 막아냈습니다. 10여 차례의 코너킥에서도 집중력을 잃지 않았고, 문전 혼전 중에도 자리를 잡고 안정적인 키핑을 선보이며 월드컵 첫 출전답지 않은 대담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특히 후반 35분, 그리스 스트라이커 테오파니스 게카스의 강력한 슈팅을 몸을 날려 막아내며 결정적인 선방을 보였습니다. 후반 중반부터 공세를 올리며 문전을 두드렸던 그리스가 이 상황에서 골을 넣었다면 분위기가 넘어갔을 수도 있었는데요. 하지만, 정성룡은 몸을 사리지 않고 완벽하게 공을 뒤로 쳐내며 기를 꺾는 데 성공했습니다. 이후에도 몇 차례 실점 위기를 맞았던 정성룡은 파상공세에 전혀 흔들림 없는 집중력과 탄탄한 선방 능력으로 골문을 내주지 않으며 기분 좋게 무실점 경기를 이끌어낼 수 있었습니다. 대다수의 축구 해설위원이 오늘 경기의 '숨은 MVP'로 뽑은 것도 전혀 문제가 없었을 만큼 정성룡의 경기력은 아주 돋보였습니다.

정성룡의 활약으로 대표팀 주전 골키퍼는 남은 경기에서도 이운재가 아닌 정성룡으로 투입될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긴 팔과 190cm라는 신장, 그리고 뛰어난 점프력을 강점으로 파워 면에서 3명의 골키퍼 가운데 가장 돋보이는 평가를 받는 정성룡은 일단 월드컵 첫 경기에서 강한 면모를 보이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습니다. 막판 반전으로 월드컵 출전의 꿈까지 이룬 정성룡. 1차전 선방을 시작으로 남은 경기에서도 골문을 든든하게 지키는 수문장으로서의 역할을 완벽하게 수행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대학생 스포츠 블로거입니다. 블로그 http://blog.daum.net/hallo-jihan 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세상의 모든 스포츠를 너무 좋아하고, 글을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고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김지한  talktojihan@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